갖고 있는 음악으로 아이폰 벨소리 만들기 (벨소리가 보관함에 추가되지 않는 문제 해결법)갖고 있는 음악으로 아이폰 벨소리 만들기 (벨소리가 보관함에 추가되지 않는 문제 해결법)

Posted at 2015. 9. 20. 15:14 | Posted in Innovation!! Apple

안녕하세요^^ 역시나 또 오랜만에 쓰는 글이네요 ㅋ

오늘은 아이폰 벨소리 만들기에 대해 다뤄볼까 해요.


네X버나 다음 검색만 해봐도 아이폰 벨소리 만드는 방법은 수두룩하게 나오죠.

사실 저는 이 방법을 아이폰3GS 시절부터 알고 있었는데요,

어느순간부터 만든 벨소리가 아이튠즈로 옮겨지지 않더라구요.

그래서 '아~ 애플에서 막았나 보구나..."하고 안쓰고 있었는데

요즘 기본 벨소리에 하도 질려서 벨소리를 좀 만들어볼까 하고 검색을 해 봤더니

예전이랑 똑같은 방법이 2015년 글로 올라와 있더라구요.

아... 그럼 예전에 막혔던게 아니구나...

탄식을 하며 만들었는데 왠걸... 또 안들어가는 겁니다.


문제해결을 위해 검색을 좀 해보니... 중간에 생략된 과정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실사용자 입장에서 좀 더 자세히 설명을 해보고자 포스팅 합니다.


그럼 시작할께요!



1. 음악 파일을 준비합니다.


당연한 과정이죠. ㅋㅋㅋ



2. 구간설정을 합니다.


아이튠즈에서 만드는 벨소리는 40초로 제한됩니다.

1분짜리 만드는 방법도 있다는데 전 40초로 충분해서 알아보지는 않았습니다.

(어차피 40초 지나기 전에 시끄러워서 전화를 받...)


음악을 미리 들어보고 원하는 구간을 정합니다.

전 중간부터 시작하는걸 싫어해서 대부분 0초부터 시작합니다.



실수로 커서가 하트 표시하기에 가 있는데

정보 가져오기를 선택하세요^^



그러면 이런 화면이 나오는데요.

옵션탭으로 가서 시작/중단 시간을 40초 간격으로 설정해 줍니다.



앞서 말씀드렸듯이 전 시작은 0초라서 따로 설정을 하지는 않았습니다.

시작구간도 원하는대로 설정하세요.

그런다음 승인을 누릅니다.

이 상태로 해당 음악을 재생해 보면 해당 구간만 재생됩니다.


자 이제 다음으로 넘어가죠.



3. AAC파일 생성



해당 파일을 우클릭을 해서 AAC 버전 생성을 클릭해 줍니다.





그럼 위와 같이 40초짜리 새로운 파일이 생성됩니다.

원래 파일은 다시 들어가서 시작/중단을 해제해 줍니다.

(그래야 다음에 재생할 때 원래대로 전 구간이 재생됩니다.)



4. 확장자 변경 (m4a -> m4r)


이제 파인더를 열어줍니다.

(윈도우를 사용중이시라면 탐색기를 열어주세요^^)



음악/iTunes/iTunes Media/Music/해당가수 혹은 앨범 으로 이동합니다.

그럼 새로 생성된 파일이 보일거에요.

이 파일의 확장자를 m4a 에서 m4r 로 변경해 주세요.

윈도우에서도 아마 파일명 한번 더 클릭하면 변경할 수 있을 거에요.

기억이 가물가물...



친절한 OS X이 한번 더 물어봐 줍니다. 진짜로 바꿀건가요??

.m4r 사용을 클릭해 주세요.

이제 파일은 완성 되었습니다. 다음으로 넘어갈까요?^^



5. 보관함에 추가하기


완성된 파일을 아이폰으로 옮기기 위해 아이튠즈 보관함에 추가할 차례입니다.

벨소리는 음악과는 다른 위치에 저장됩니다.

아래 사진의 경로로 들어가 주세요.



그러면 아래와 같이 소리 보관함이 나옵니다.



아무것도 없네요 ㅋㅋㅋㅋ

자 이제 지금까지 열심히 만들었던 벨소리 파일, xxx.m4r 파일을 끌어다가 보관함에 떨궈줍니다.


짜잔~!!



응?? 뭐죠???

아무것도 들어가지 않네요???


제가 예전에 포기했던 부분이 여기였습니다.

'애플이 막아버렸나보다... 하고 생각했었죠.'

하지만 그랬다면 2015년 글에서까지 이 방법을 언급하지 않았겠죠.

제가 뭔가 잘못한것이 있을거라 생각해서 찾아본 결과


해당 파일이 보관함에 있으면 벨소리 보관함에 새로 추가되지 않는 것이 문제였습니다.


바로 작업(?)이랄것도 없고... 수정에 들어갑시다.

아까 음악 보관함으로 다시 이동해 주세요.



얘를 없앨겁니다. 우클릭 해주세요.



삭제를 클릭.



또다시 친절한 OS X 이 한번 더 물어옵니다.

귀찮은 분들은 다시 묻지 않음에 체크해주세요.



파일은 유지를 해야합니다. 그래야 소리 보관함에 다시 추가 하니까요.



이제 원래 파일만 보관함에 남았고 벨소리 파일은 보관함에서 사라졌습니다.

파일 유지를 선택했으므로 파일 자체는 아이튠즈 라이브러리에 남아 있습니다.

파인더를 이용해 라이브러리로 다시 가 봅시다.



보통 벨소리는 Tones 라는 폴더에 저장이 됩니다.

예전 아이튠즈에서는 파일을 보관함에 추가하면 자동으로 Tones 라는 폴더를 생성해서 보관 했었는데...

지금 아이튠즈 라이브러리 폴더에는 Tones 라는 폴더가 없습니다.

요즘엔 바뀐 건지... 아님 처음이라 아직 생성 전인지는 모르겠지만,

아무래도 관리 측면에서는 폴더를 분리하는 것이 좋을 것 같아서 제가 새로 만들었습니다.

새로 만든 Tones 폴더에 우리가 만든 벨소리 파일을 이동시켜 줍시다.

(이동하지 않아도 되는지는 확인해 보지 않았습니다. 아마 될듯...)


다시 보관함으로 가봅니다.



아까 Tones 폴더에 옮겨 두었던 파일을 소리 보관함으로 떨궈주면



짜잔!!!!

드디어 보관함에 벨소리 파일이 생겼습니다.

이제 다 왔습니다.



6. 아이폰에 추가하기



이건 엄청 쉽죠. 제가 애플을 사랑하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그냥 드래그 & 드롭 해주세요 ㅋㅋ


그런다음 아이폰의 벨소리로 들어가보면 



벨소리가 추가되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7. 마무리


어떠셨나요? 참~ 쉽죠?ㅋㅋ

음악파일만 있다면 원하는 벨소리를 만들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음... 전 벨소리 어플을 사용해 보지 않아서... 그게 더 쉬운가요??ㅋㅋ

그래도 이 방법이 왠지 더 애플스러운것 같기도 하고 ㅋㅋㅋ


암튼 한번 해보면 사실 엄청 쉬우니 잘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아이폰에 날개를!! 소니 블루투스 HBH-DS980아이폰에 날개를!! 소니 블루투스 HBH-DS980

Posted at 2010. 1. 24. 19:57 | Posted in 리뷰 & 사용기

이번에 소개해드릴 제품은 소니에서 나온 블루투스 이어셋(?) HBH-DS980 입니다.

예~~~~전부터 mp3 제품에 꼭 블루투스를 써보고 싶었으나 차일피일 미뤄오다가
아이폰 구입 기념으로 한놈 장만했습니다.
원래는 곧 새로 나온다는 MW600 요놈을 사고 싶었으나
언제 나올지도 모르고, 목걸이형이 아닌 클립형이라 포기했습니다.

2~3년을 갖고싶어 마음졸였던 탓일까요? 장점보단 단점이 더 눈에 들어오네요.
그래서 저같은 선의의 피해자가 나오지 않길 바라는 마음에 부랴부랴 사용기를 올려봅니다.

일단 페어링은 굉장히 쉽습니다.
1. 아이폰 블투를 켜고
2. 소니 블투를 꺼진 상태에서 전원버튼을 길게 누르고 있음.
3. 소니 블투가 켜지고(버튼은 계속 누르고 있음)
4. 아이콘이 바뀌면서 페어링모드가 됨.(이때 버튼에서 손을 뗀다. 미리 떼면 켜지기만 함.)
5. 알아서 연결.(혹시 비번이나 핀번호 쓰라 그러면 0000 치면 됨.)

일단 기본적인 기능부터 보겠습니다.

음악재생? 잘된다. 난 막귀라 음질은 잘 모르겠으나 나쁘지는 않은것 같다.
볼륨도절도 잘 된다. 인이어 형태라 차음도 잘되 볼륨 반이상 올릴일 없을것 같다.
통화? 잘된다. 난 잘 들림. 상대도 특별히 뭐라 안하는거 보면 큰 차이 없는것 같다.
발신번호표시? 안해봤다. 되겠지 뭐...

그럼 이제 장단점을 살펴보죠.

장점으로는
1. 뭐니뭐니해도 선없는 편안함. 아이폰을 침대에 두고 화장실에서도 청취가능!!(응?!)

단점으로는
1. 너무 길다!! 명치끝에 수신기가 오게 해도 이어폰도 거기까지 내려간다..ㄷㄷ 치렁치렁..
2. 앞/뒤로 버튼이 안된다. 이건 아이폰과의 궁합 문제인듯..
3. 100% 잘되는건 아닌듯.. 가끔 음악이 한템포 늦기도 하고, 특히 동영상볼때 소리가 1초씩 딜레이 되기도 한다. 껐다 켜서 다시 잡거나 아님 영상을 껐다 켜도 회복되기도 하지만, 어쨋든 그렇다.
4. 짧은 재생시간. 표시된건 6시간, 실제 체감도 4~5시간정도? 문제는 아이폰도 빨리 단다는것... 블투 껏다켰다 하는데도 하루를 채 못가는거 같다...
5. 동작시 폰을 꺼내야 함. 이게 뭔소리냐 하면 블투 자체로는 볼륨조절밖에 안되기 때문에 노래를 바꾸거나 전화를 걸거나 할때는 폰을 꺼내야 한다는 소리. 재생/정지버튼, 전화 걸기/받기 버튼이 있지만 이걸 사용할 일이 많지 않은것 같다. 재생버튼 누르면 이전에 재생하던 곡이나 맨첨 곡을 재생하기 때문이고, 전화걸기 역시 최근 상대방에게 연결하기 때문.

이걸 산 나에게 친구들이 대번에 하는말은, 'mp3사지 왜 그걸 쓰냐??'
맞다!! mp3만한 수신기... 그래도 선없는 자유로움은 느껴봐야만 알것 같습니다.
이 모든 단점을 커버하고도 남을 선없는 자유로움!!
하지만 가격 생각하면 좀 오바스럽다는 생각도 듭니다.. 이건 무려 15만원짜리 물건임!!
좀더 써보다 중고로 내놀 생각입니다..ㅎ 아직 블투는 갈길이 먼 것 같아요..ㅠㅜ
(배터리 쫙쫙 다는 아이폰을 보면 블투를 보내야겠다는 생각이 절로 든답니다..ㅎㅎ 배터리 교체도 안되는데!!!!ㅠㅜ)
  1. 비밀댓글입니다
  2. 비밀댓글입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양이는 옴니아로 넘어갈듯 합니다..쮸0쮸양이는 옴니아로 넘어갈듯 합니다..쮸0쮸

Posted at 2008. 11. 12. 23:56 | Posted in 악동's 좌충우돌 일기장

iPhone을 근 1년간 손꼽아 기다려왔지만
묵묵부답 노코멘트로 일관하던 KTF 아저씨들과 강태공 뺨치는 지인통신 기자분들의 낚시에 지쳐
티옴니아를 사고 SKT에 머물기로 결심했습니다.ㅠㅜ

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
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
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젠장.

다시한번 아이팟 터치를 손에 쥐어봤는데..
역.시.나.. 터치의 그립감은 다시금 마음을 흔들어 놓았습니다.ㅠㅜ
가지말라고~ 소리쳐~ ...

그래서 마음을 다잡아 보고자 제 나름대로의 두 폰의 장단점을 끄적여 봤습니다.ㅎㅎ
MS공화국인 한국에서 맥북과 아이팟을 쓰고있는 저로서는 아이폰을 포기하기가 쉽지 않았지만
(그렇다고 절 골빈 짝퉁 얼리어답터로 치부하진 말아주세요..ㅠ 저에게도 제품구매철학이 있답니다^^)
더이상은 기다릴수가 없네요. 게다가 티옴니아는 이미 런칭쇼까지 했구 담주쯤이면 판매를 시작하니..

얼마전 이미 상당량의 아이폰이 들어와 창고에 대기중이라느니,
전파인증이 비밀리에 진행중이라느니,
위피만 해결되면 연내출시가 가능하다느니,
얼마전 파워블로거를 위한 PDA폰 어쩌구에서는
마치 KTF가 아이폰을 출시할 것처럼 써놓기까지...
떡밥은 계속해서 나오고 있지만, 더이상 기다리기엔 저도 이제 힘이 부치네요..^^;

아이폰, 정말 매력적인 폰이지만 단점이 없지만도 않습니다.
사실 좋게 봐서 그렇지, 국내에서 사용하려면 옴니아가 더 난것 같습니다.^^
(아무리 그래도 그놈의 감압식 터치만은 도저히 용서가 안됩니다..ㅠ
왜 아이폰을 제외한 모든 터치폰은 감압식을 사용하는지 모르겠네요. 애플에서 특허라도 낸걸까요?)
영상통화, MMS, WIPI 등등 국내 기본 서비스 이용이 훨씬 편리하구요
가장 맘에드는건 인터넷뱅킹이 가능하다는것!
게다가 동영상플레이어가 디빅까지 지원한다니 영상인코딩 없이 바로 볼 수 있겠네요^^
DMB까지 달려있으니, 아이폰에서 제가 있었으면 하는것들이 다 있군요^^

아무튼, 맘은 정했습니다만.. 이제 가격이 문제네요..ㅠ
항간에는 100만원을 넘을거라는 얘기가 들리지만.. 설마.. 진짜 그러진 않겠죠?ㅜㅠ
원래는 16기가를 생각하고 있었는데 100만원을 넘는다면 다시 생각해 봐야겠네요.
100만원이면.. 컴퓨터 2대, 노트북 1대 가격인데.. 후..

p.s. 사실 제가 아이폰을 포기한 가장 큰 이유는 바로 다음세대 아이폰 때문입니다.
애플의 신제품 출시 경향으로 볼때 늦어도 내년 하반기엔 새로운 아이폰이 나올거구요
여태까지 제 생각을 보면 아무리 구리다 해도 구제품보단 신제품에 끌릴게 분명합니다.^^
(터치 1세대를 갖고 있음에도 2세대가 끌리더군요..ㅎㅎ
그리고 전 신형 맥북 디자인이 더 이쁘더군요ㅎㅎㅎ)
해서 불투명한 아이폰을 무작정 기다리느니 옴니아로 일단 버티고
다음세대 아이폰이 나오면 넘어갈 생각입니다.^^
옴니아 써봐서 편하다면 그대로 쭉 쓸수도 있구요.^^
아이폰 기다리면서 맘고생 하는분들도 참고가 되신다면 좋겠네요~^^

한가지 걱정되는건.. 내가 옴니아를 사자마자.. 아이폰 출시발표가 나는것!......
  1. 옴니아 사셨다가 아이폰2 사시면 그 옴니아를 제게 주시기만 하면
    되겠네요 악동양이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 Jasepetepsarp
    アンロムニープラダスニーカーグリ??ニッジ公園、プラダのスニーカーで馬場馬術に彼女の馬を見て、手にあったと彼女はRafalcaのパフォーマンスで喜んでいたと述べた [url=http://subaru-arc.com/rayban1.php]レイバン メガネ[/url]
    プラダbn2274アンドレ·イグドラオプトアウト後の人気ターゲット [url=http://subaru-arc.com/rayban1.php?product_id=41]レイバン 廃盤[/url]
    PORオトロラド、ロサンゼルスBANCOS cobranムーチョ専用タリファ [url=http://subaru-arc.com/rayban1.php]レイバン サングラス ミラー[/url]
    ジュリープラダ処方眼鏡クリスティーとエレンペイジアウェイ彼女から見事だったし、それぞれユノ [url=http://subaru-arc.com/rayban1.php?product_id=15]レイバン サングラス[/url]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iPhone 이어야만 하는 이유iPhone 이어야만 하는 이유

Posted at 2008. 10. 14. 23:03 | Posted in Innovation!! Apple



아이폰을 기다린지도 벌써 10달이 다되간다.
2G iPhone 때야 막연한 동경만 하면서 아이팟 터치로 대리만족할 수 밖에 없었지만
3G iPhone 출시소식을 듣고 조금이나마 희망을 키울 수 있었고,
KTF와 일부 낚시꾼들의 낚시질에 아이폰을 손에 잡은것만 같았는데..
이젠 옴니아를 기다리는 처지가 되어버렸다..

옴니아.. 나쁘지 않다. 스펙을 보니 과연 괴물이더군.
게다가 최초로 스펙다운이 아닌 스펙업을 해서 출시하는 핸드폰이니 만큼
성능면에선 절대 아이폰에 뒤지지 않는다.

하.지.만.
애플과 스티브잡스에겐 알수 없는 넘사벽이 존재한다.ㄷㄷ

애플의 가장 큰 장점은 역시 디자인.
아이팟도, 아이폰도, 맥북도, 맥 OS도 디자인에선 적수가 없다.
Windows mobile... 체급이 다르다고나 할까?

사람들은 아이폰의 최대 장점으로 확장성을 꼽는다.
맞는 말이다.
무궁무진한 확장성으로 나만의 핸드폰을 만들 수 있다.
하지만, 나에겐 아이폰이어야만 하는 다른 이유 한가지가 있다.

그것은 다름아닌 터치스크린!
터치스크린은 옴니아에도 있다고?
이말이 이해가 안가시는분은 당장 a#이나 픽스딕스 같은데 가서 아이팟 터치를 만져보시길 권해드린다.
내가알기로 터치식 핸드폰은 아이폰을 제외하면 감압식을 사용한다.
터치스크린에 압력을 주면 눌러지는 것이다.
하지만 터치는 방식이 조금 다르다.
정확히는 모르겠는데 전류가 흐르는걸 감지한다고 한다.
따라서 스크린을 꾹 누를 필요 없이 손가락을 갖다 대기만 하면 된다.
이 두 방식의 차이는 느껴보지 않으면 모른다.
정말이지 아이폰(또는 아이팟터치)의 터치감은 감탄이 절로 나온다.

이미 아이폰의 연내출시는 물건너 간것 같고
옴니아는 늦어도 11월 중순까지는 출시한다고 하니
내 다음 핸드폰은 옴니아가 될 가능성이 많지만..
그래도 마지막 희망을 가져 보련다.
다음 핸드폰은 꼭! 아이폰이었으면 한다. 힘내라 KTF!!
  1. 아이폰 나온다 나온다 말만 있구 언제 나오는거에욤????
    • 2008.10.15 12:17 신고 [Edit/Del]
      연내출시는 물건너갔다고 합니다.ㅠㅜ
      위피도 해결될 조짐이 안보이고
      환율하락해서 가격상승도 예상되고
      더군다나 출시한지도 한참 지났기 때문에..
      전 그냥 포기하고 옴니아 기다리는 중이에요^^;;
  2. 일본에서는 생각보다는 큰 성공을 거두지 못했다고 합니다. 아마 한국에서도 "장난감"으로 많이 팔리겠지만, 비즈니스로는 조금 힘들지 않을까 싶네요! Fring으로 아이팟터치에서도 전화할 수 있습니다.
    • 2008.10.18 18:48 신고 [Edit/Del]
      로컬라이징이 형편없다보니..ㅎ
      비즈니스쪽에선 역시 HTC나 노키아 이런쪽이 잘 나가겠죠?^^
      이번에 엘지에서 프랭클린 플래너 핸드폰도 나왔던데..
      아이폰이 좀 장난감틱하긴 하네요ㅋ
      그래도 일반 사용자에겐 최고라는!!^^
  3. ㅋㅋ 저는 아이폰 사용자입니다~
  4. Jasepetepsarp
    アン·ハサウェイs'excuse流動SAローブポート [url=http://subaru-arc.com/rayban1.php]レイバン サングラス 偏光[/url]
    Tpicoはベロを行うと、OSがbrancos monocromticos ganharamフォーラム全角desfilesコモミッソーニ、エミリオプッチ、サルバトーレフェラガモ電子ロベルトカヴァッリに見える [url=http://subaru-arc.com/rayban1.php?product_id=8]ray ban clubmaster[/url]
    月曜日に、Amazonの筋肉の一部が会社のスポンサーと、ライブストリーム、メトロポリタン美術館でコスチュームインスティテュートとそれに付随する展示物として展示されます [url=http://subaru-arc.com/rayban1.php]レイバン new wayfarer[/url]
    Q:私たちの購入と私たちの精神の間の接続を記述する最も簡単な方法は何ですか? [url=http://subaru-arc.com/rayban1.php?product_id=51]レイバン 評価[/url]
  5. Jasepetepsarp
    かつて荒涼と暗く面白いで、ストリートデイズ予期ユーモア、驚くべき画像やブレース社会風刺のショックが混入されています [url=http://subaru-arc.com/rayban1.php]レイバン メガネ[/url]
    しかし、どんなに:プラダは夢のような、美しい広告トートとしてプラダルックブックは、概念的に、少し不安定である場合、それはまだあなたがプラダは無料でダウンロードすることができますトートプラダのミニ片働き [url=http://subaru-arc.com/rayban1.php?product_id=47]レイバン 姫路[/url]
    ヴーヴ·クリコの1996年のラグランドルダムシャンパーニュを与えているプラ??ダジップウォレットパーティーでファッショナブルなスプラッシュを作成してくださいカスタムプッチの包装と言葉で表現できない上質性 [url=http://subaru-arc.com/rayban1.php]レイバン サングラス 人気 メンズ[/url]
    ファッション評論家が述べたように、エマの履物が欠けビットだった [url=http://subaru-arc.com/rayban1.php?product_id=23]レイバン 折りたたみ[/url]
  6. hapPreessekax
    NEW YORK、9月15日/ PRN =共同/コティ社、グローバルな美容業界のリーダーは、本日、国際的なアイコンと多面アーティストビヨンセの署名プラダレインブーツを発表しました [url=http://namiashi.com/image/celinebags3.php]celine トラペーズ[/url]
    もちろん、私はそれが終わることはないだろうと思っていたが、それでも [url=http://miyashouren.com/body/celinebags4.php]セリーヌ バッグ 公式[/url]
    Agreg queのelのEVENTO quiere DAR国連mensajeエン·エル SENTIDOデQUE SE pueden hacerブエノスアイレスdiseosデinteriores Y arquitectura専用アルゴリズム日焼けinhspitoコモ国連contenedor [url=http://namiashi.com/image/celinebags3.php?product_id=118]セリーヌ バッグ 新作 2013[/url]
    )だから、私は同様に、彼は吹雪恐怖とプラダ黄色い靴子宮の位置に私のベッドの下に残っているような良い熱弁を与えるかどうかを見つけるかもしれない把握 [url=http://miyashouren.com/body/celinebags4.php?product_id=385]セリーヌ ベビー服[/url]
    あなたはラコステの靴を拾う、プラダのebayにあなたのニーズに合わせてランニングシューズ/ウォーキングの完璧なペアを探しアクティブな男性であるなら、そのようなメンズラコステアリン特許ミックス、メンズラコステなど、プラダのebayの選択のための選択肢の広いある カムデンの靴、ラコステカーナビーシューズ、メンズラコステ引き寄せ靴など [url=http://bantwo.co.jp/celinebags5.php]CELINE 財布 ブルー[/url]
    ニュータウンに住んでいるクーパー、、との彼女の関係では、荷主として始まったと友情に成長しています [url=http://aaa.nara.nara.jp/pdf/celinebags6.php]CELINE バッグ 梨花[/url]
    私は第1レースの最初の脚が決闘が後で来るタッキング速度テストであることを期待 [url=http://bantwo.co.jp/celinebags5.php?product_id=330]セリーヌバック 人気[/url]
    小さな銀行口座でさえ確認モール嫌いはほとんど助けることができませんが、幻想的な掘り出し物のフルだけでなくプラダクラッチですが、街を見て、地元の人々と肘をこするのに最適なプラダクラッチの方法を提供しています都市プラダクラッチストリートマーケットで歯痒いこと [url=http://aaa.nara.nara.jp/pdf/celinebags6.php?product_id=171]Celine バッグ[/url]
  7. Jasepetepsarp
    ほとんど袋にあきらめ、代わりに食べ物を探し開始 [url=http://www.with-rental.com/kids/gucci55.php]gucci 財布 メンズ 二つ折り[/url]
    BRIGHT SIDE ON ALWAYSプラダのInstagramのLOOK [url=http://www.kai.st/free/gucci22.php]グッチ 財布 コピー[/url]
    これまでの最高の最大ポーツマスとその周辺地域に関する情報を定期的にポーツマスニュースでプラダクロスボディ私達を訪問するか、このページをブックマーク [url=http://www.housing-i.co.jp/images/gucci33.php]愛子様 グッチ[/url]
    誰があなたが生き残るために2つのジョブを作業しているときに良い生活のための時間を持っている? [url=http://www.hidekichi-kawakami.com/mv/gucci44.php]グッチ 財布[/url]
    プラダ対グッチマールmensenはMETデmeesteをvergelijkingでEEN bepaalde winst会っriemen、デrichtingバンヘット魔剣バンriemen mannetjes専用vormen nieuwe banden snellerでomdat ZEデbelangrijkste personenバンヘットdaarmee bedrijvenデnadruk TE leggenミーアプラダ対グッチでaltijd zijn vrouwen [url=http://www.dental2001.com/test/gucci66.php]グッチ 財布 新作 2013[/url]
  8. wisticiorkics
    私は冗談で、準備ができてませんでした [url=http://www.win6000.jp/img/mizuno2.php]ミズノ ソフトテニス カタログ[/url]
    例えば、プエルトリコからの多くの項目はまだ誇らしげに USA製のラベルを表示し、標準以下の労働条件の下で作られています [url=http://megumi-cl.jp/mizuno3.php]ミズノ グローバルエリート[/url]
    さらに、サルバトーレフェラガモ、アンリ·ベンデル、交通、ベンシャーマン、デスイグアル(Desigual)とJ.リンドバーグのような違いの小売のポイントは、ビバリーセンターのユニークなショッピングの目的地を確認します [url=http://www.osaka-maruya.com/mizuno4.php]ミズノ 膝サポーター[/url]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