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gs music의 야심찬 기획 DRM-free!! 그.러.나...Bugs music의 야심찬 기획 DRM-free!! 그.러.나...

Posted at 2008. 6. 24. 20:39 | Posted in 악동's 좌충우돌 일기장

국내 Minority의 대표주자 Apple Macintosh!(이젠 Mac이라 불러야 하나..?)
'운영체제=윈도우'라고 알고 있는 대다수의 국민들 덕분에 철저하게 소외당하고 있는 Mac이지만,
그렇지 않은 Apple제품도 있다.
바로, iPod!!

사용자 삽입 이미지

<iPod nano 2세대>

지하철, 도서관, 버스, 등등 주위를 둘러보라!
음악을 듣는 사람들중 거의 반이상이 길다란 이어폰을 늘어뜨린채 아이팟을 만지작 거리고 있다.
뭐, 요즘은 DMB다 PMP다 해서 다른 제품의 수가 늘었지만
그래도 아이팟 만큼은 심심찮게 볼 수 있다.
(Mac은 정말.. 사용자를 보면 고향사람을 만난듯한 느낌마저 든다..^^;)

하지만 국내에서 iPod은 역시 반쪽짜리에 불과하다.
막강한 iTunes와의 연동이 전.혀. 이루어지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ㅠㅜ
고로, 국내 iPod유저들은 직접 CD를 사서 리핑하거나, 자력으로 음악을 구해 들어야한다.

흠흠, 잡설이 또 길어졌네..
여하튼, iPod뿐 아니라 국내 여러 음원 제공 업체들간 DRM역시 통일되어 있지 않기 때문에
그동안 mp3를 합법적으로 이용하기가 여간 불편한게 아니었다.
(난 멜론을 이용하기 위해 그동안 쓰던 아이팟을 버리고 코원 아이오디오를 사기도 했다.)

이와중에 mp3와 스트리밍의 레전드와도 같은 벅스뮤직에서 기똥찬 제품을 내놓았다!
바로 DRM-free service를 시작한 것이다!! 두둥~
소식을 접하자마자 12,000원/월 이라는 거금에도 불구하고 지체없이 가입했고 음악을 다운받았다.
(멜론 4000원짜리 이용중인 나에겐 엄청난 거금이었다..;;)
드디어 합법적인 mp3를 아이팟에 넣고 들을 수 있게 되었구나~^^
하지만 기쁨도 잠시,, 뭔가 이상한점을 발견하고야 말았다..
이거 혹시 Beta test인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뮤직스트리밍계의 큰형님, Bugs>


사용자 삽입 이미지

<DRM-free 구분법을 친절히 설명해 주신다. 멋지다!!>

자, 이제 다운로드를 하러 가보자^^
나같이 귀차니즘의 결정체들이 이용하는 음악 다운로드법은?
그렇다! 바로 차트!
금주의 음악차트 1위~100위까지 받아서 들으면 OK~

사용자 삽입 이미지
<6월 24일 현재 인기차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와우~ 전부 DRM-free표시 되어있다!!>

보이시는가~? 안보인다면 크게 해서 보길 권장한다.
오늘은 더심하군.. 6월 24일 현재 인기차트 1위~50위까지 전부 DRM-free 표시가 되어있다.
Bravo~ 브라운아이즈 신보를 바로 들을 수 있겠구나~
난 바로 다운로드에 들어갔다. 전체선택을 하고, 선택 구매 클릭!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게 뭐야?!>

보시는 바와 같이 알 수 없는 소리를 지껄인다. 뭔소리여??
저기서 확인 누르면? 창 닫힌다. 구매가 불가능하다.
첨엔 컴퓨터에 이상이 생긴줄 알고 여러번 재시도 해보고, 친구 컴퓨터에서도 시도해봤으나 결과는 같았다.
그래서 이번엔 다른 방향으로 접근해 보았다.
위의 사진을 다시 유심히 보자.
선택 구매 라는 상자 옆에 '>DRM-free 무제한 곡만 보기'라는것이 보이는가?!
한번 클릭해 보자! 결과는 다음과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DRM-free 무제한 곡만 보기 클릭시 화면. 1위~50위의 곡중 22곡만이 나타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체 선택후 구매한 화면. 아까와는 달리 이번엔 정상적으로 구매가 된다. 물론 22곡만!>

음.. 뭔가 이상하다.
심지어 알렉스의 신보의 경우 1~14번 트랙은 구매가능하지만, 15번 트랙은 또 안된다. 이건 무슨경우??

Bugs측에서도 설명했듯이, 일부 기획사의 음반에 대해서는
DRM-free를 제공하지 못한다는것을 알고 있었고, 이해하고 있었다.
아직까지 우리나라 환경에 DRM-free라는것을 적용하기 쉽지 않을 것이란것도 알고 있다.
심지어 외국조차도 iPod에 들어가는 음악이 DRM-free가 아닌 iTunes 전용 DRM 인것도 알고 있다.
하지만, 허탈한 마음은 달랠 길이 없다.
브라운 아이즈 3집!! 바로 들을 수 있을것이라 생각했건만..
차라리 처음부터 DRM-free 표시가 없었더라면.. 흑흑..ㅠ

하.지.만. 아직 끝이 아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벅스의 음악상품구매 페이지. 어라?? DRM-free 무제한 상품이 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Event 페이지로 가봤다. 음~ 여기있었네~ㅋ 근데 기간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벤트를 클릭하자 화면이 하얘지면서 등장한 창! 조..종료??>

이건 또 뭔가?? 저 기간에만 가입할 수 있는 초 단기간 이벤트성 상품이란뜻??
그럼 난 로또에 당첨된 것인가?
아니야.. 지금까지 내 인생에 비추어 봤을때 그런 행운은 있을리 만무해..
그럼 이제 곧 끝날 한달짜리 상품이란 말인가??
하지만 중요한건.. 이 상품은 매월 내 핸드폰 요금에 꼬박꼬박 청구되는 자동결제 상품이란것.
그렇다면 한달하고 끝날 상품은 아니란 얘긴데..
더이상 가입도 안되고, 관리도 안하고.. 벙찌다란 표현은 이럴때 쓰는것 아닐까?^^;

물에 빠진 사람 구해줬더니 가방찾느냐고,
뭘 그리 까다롭게 구느냐~? DRM-free가 어딘데 그냥 주는대로 들어라~ 할 사람도 있겠지만..
월 12,000원이 옆집 개이름인가??
저런 거금 들여가며 듣고싶은 곡의 반도 못듣는 상품이라면 당장 때려치고 싶다.
(저 22곡도 가요에 해당할 뿐이지, 팝으로 가보라. 1위~50위까지 끽해야 한두곡정도 찾을 수 있다.)

후.. 글이 좀 길어졌네..
기대가 큰만큼 실망도 큰 것일까..?
3달째 같은음악 듣고 있는 나에게, 가뭄의 단비같은 이런 파격적인 상품이 나왔을때
이제 멜론도 안녕이다~ 아이팟을 배불리 먹여줄 수 있겠구나~ 했건만....
벅스 정말 저렴한 가격에 무제한 다운로드라던지.. 여러가지 시도 많이 하는걸로 아는데
이런 세세한 부분도 좀 신경써 줬으면 하는 바램이다.

현재 두개의 문의를 보낸 상태지만 5일째 답변이 안오고 있다.(주말이 끼긴 했지만..ㅠ)
모쪼록 잘 해결되고 좀 더 다듬어서 더 많은 사람들이 맘놓고 이용할 수 있는 멋진 상품이 되길 바란다.^^
제발,, 내가 틀린거였으면 좋겠다!!!ㅠㅜ
(iPod은 또다시 봉인인가..OTL...)
  1. 지금은 반짝반짝 빛이 나겠지,, 하지만 시간이 흐르면 그빛은 사라저버릴거야,지금 우리처럼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